티맥스오에스, 제16회 ‘공개SW 개발자 대회’ 후원“오픈소스 SW 인재 적극 양성 이어간다”

l 오픈 VPN, VPN 선행인증 등의 과제 중심으로 교육 및 멘토링 지원

l 대회 상금 외에도 자체 포상 및 지원시 가산점 부여 통해 SW 인재 육성 계획


티맥스오에스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제16회 공개SW 개발자 대회’ 후원을 통해 국내 오픈소스 생태계 활성화를 지원한다.


운영체제 전문기업 티맥스오에스(대표이사 허희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제16회 공개SW 개발자 대회’를 후원하며, 기업형 지정 과제를 제시하고 멘토링 및 교육을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공개SW 개발자 대회는 공개SW 프로젝트 공모를 통해 국내 공개SW 활성화 및 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하는 대회다. 대회 참가자는 공개SW의 기본적인 개념과 개발에 필수적인 강의들을 제공받을 수 있으며, 프로젝트 기획∙개발∙구현∙협업 등의 개발 경험과 기능 테스트∙라이선스 검증 등을 포함한 공개SW 개발 프로세스를 경험할 수 있다. 공개SW에 관심 있는 누구나 ‘공개SW포털’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티맥스오에스는 원격근무 확산에 따른 보안 이슈 해결을 돕는 ▲Open VPN, GPMS(Gooroom Platform Management System, 구름 플랫폼의 중앙 관리 솔루션) 연동을 통한 VPN 선행인증 개발 과제, ▲통합 클라우드 플랫폼 ‘하이퍼클라우드(HyperCloud)’를 활용한 MSA 애플리케이션 구축 및 템플릿 개발 과제를 제시하며 참가자들에게 관련 멘토링과 교육을 지원한다. 클라우드 관련 과제에서는 관계사 티맥스클라우드의 지원을 받아 보다 전문적인 클라우드 교육을 제공한다.


티맥스오에스의 지정 과제에 참여한 참가자는 대회 상금 외에도 공개SW 개발용 노트북과 티맥스오에스 및 티맥스클라우드 지원 시 가산점 및 인턴십 기회를 얻을 수 있다.


티맥스오에스는 지난해 제15회 공개SW 개발자 대회에서 오픈소스 Calamares를 활용한 구름 플랫폼 기반의 개방형 OS Tmax구름의 인스톨러 개발과 모바일 내 오픈소스 프레임워크 일렉트론 포팅 과제를 통해 후원에 참여했다.


대회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약 3개월간의 개방형OS 관련 교육과 멘토링을 제공했으며, 참여팀에 대한 자체 시상식을 개최했다. 개발자들이 오픈소스 생태계 활성화에 많은 관심을 갖고 적극적으로 기여할 수 있도록 독려하기 위해서다.


허희도 티맥스오에스 대표는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하며 공공 및 민간 분야에서 클라우드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오픈소스 SW는 IT 인프라의 핵심 요소가 됐다” 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공개SW 개발 인재 양성 및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개발자 대회 후원을 시행하며, 개방형OS 외에도 다양한 분야의 IT 인재 육성을 돕고 국내 SW 발전에 기여하겠다” 고 말했다.




[보도자료 이미지] 티맥스오에스 CI




문의

티맥스 커뮤니케이션팀 pr@tmax.co.kr

강경수 팀장

(031) 8018-1013 / 010-9268-9039

최유리 매니저

(031) 8018-1012 / 010-2887-3930

박민재 매니저

(031) 8018-9387 / 010-8489-0429